[제주도]농업기술원, 서울국제식품산업전서 제주 메밀 알렸다

  관람객 5만 명…제주 메밀 및 가공상품 전시·홍보

2023.12.06 (수) 07:44:46 최종편집 : 2023.12.06 (수) 07:44:46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원장 고상환)은 지난 11월 22일부터 25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 제18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 도내 메밀가공 3개 업체와 함께 참가해 제주 메밀과 가공제품을 홍보했다고 밝혔다.

dde77d9b-1c03-4557-91eb-22718b019226.jpg

올해 18회째를 맞이해 ‘Food For Better Future, 미래 食탁’을 테마로 개최된 서울국제식품산업전은 국내외 프리미엄 식품부터 대체식품, 제조자동화, 스마트유통, 팜테크까지 미래의 식품산업을 선보이는 식품 종합 전시회로 올해 5만 명의 관람객이 방문했다.

hBw.jpg

농업기술원은 제주 메밀 홍보부스를 마련해 다양한 메밀 가공상품 전시와 메밀커피 시음행사, 제주메밀 지도(리플릿) 배포 등 다양한 방법으로 제주 메밀을 알렸다.

도내 3개 업체에서 생산한 메밀건면 등 11개 품목 20종을 전시·홍보했으며, 바이어 상담에서는 제주산 메밀과 가공상품에 관심 있는 식품회사와 베이커리 업체에서 구매의사를 밝히기도 했다.
* 참가업체: 메밀문화원, 한라산아래첫마을영농조합법인, 메밀밭에가시리

특히 농업기술원과 제주메밀영농조합법인, 메밀문화원이 공동 개발한 메밀커피에 대한 시음과 소비자 평가를 진행한 결과, 359명이 참여해 만족도 5점 만점 중 4.2점을 획득하는 등 대부분의 소비자가 메밀커피의 상품성에 만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메밀의 전국 제1주산지가 제주인 것을 알고 있었냐는 질문에는 18.5%(54명)가 ‘알고 있었다’고 응답했고, 81.5%(238명)는 ‘지금 알았다’로 응답했다. 향후 제주 메밀의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홍보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이외에도 제주 메밀 관련 퀴즈이벤트와 리플릿을 배부하며 소비자의 관심을 이끌었다.

이성문 농업연구사는 “앞으로 재해에 강한 메밀 품종을 보급하고 우량종자 채종단지를 지속 운영하는 등 제주 메밀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주연합방송 gumisun@daum.net

# [제주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5
T
r
2024
010
2025
2
8
2023
많이 본 뉴스
포토 뉴스